전북

검색
  • 0
닫기

무주 '홍로' 사과로 만든 주스, 편의점에서 맛본다

0

- +

농촌진흥청·코리아세븐, 편의점 전용상품 출시
세븐일레븐과 미니스톱서 구매 가능

세븐일레븐 편의점에 출시된 무주 홍로 사과주스. 농촌진흥청 제공세븐일레븐 편의점에 출시된 무주 홍로 사과주스. 농촌진흥청 제공농촌진흥청은 국내 육성 사과 1호인 '홍로'를 원료로 한 사과주스를 세븐일레븐 편의점 등에 출시했다고 밝혔다.

㈜코리아세븐과 협력해 편의점 전용상품으로 내놓은 사과주스 '99.9 사과즙'은 전북 무주에서 생산한 '홍로' 사과를 물 없이 그대로 짠 뒤 저온 살균하는 공법으로 만들었다.

편의점 세븐일레븐과 미니스톱에서 구매할 수 있다. 가격은 1천200원이다.

출시 기념으로 오는 30일부터 10월 15일까지 구매 고객에게 무료로 얼음 컵을 증정한다.
 
제품 1개(용량 170㎖)당 사과 1.5개 분량의 즙을 넣어 사과 본연의 새콤달콤한 맛과 풍부한 영양성분을 즐길 수 있다는 게 농촌진흥청의 설명이다.

홍로는 농촌진흥청이 1988년 육성한 추석용 품종으로, 9월 상중순에 수확한다. 무게가 300g 내외로 큰 편이며, 과육이 단단하고 과즙이 많다.

당도(14.5브릭스)가 높고, 신맛이 적어(산도 0.25~0.31%) 달콤한 맛이 특징이다.

농촌진흥청 조은희 기술보급과장은 "㈜코리아세븐과 협력해 조만간 국내 육성 배 품종과 감귤 품종을 원료로 한 주스 제품도 선보일 예정"이라고 했다.

추천기사

스페셜 이슈

많이 본 뉴스